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2020년 계획 및 목표

2019년을 떠나보내며 쓰는 2020년도 한 해 목표

2019년도 이제 5일도 채 남지 않았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구글 블로그로의 포스팅 이전이 다 되지 않은 탓에 아직도 2019년은 커녕 2018년도 사진들도 제대로 포스팅되지 못하고 있다. 필요한 것 외에는 오래 기억하지 못하는 습관을 보완하기 위해 작성하는 블로그인데, 이렇게 되니 정작 너무나 밀려버려서 과연 2020년도 초반에 다 정리를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된다. 솔직히 '게임' 쪽 포스팅은 거의 포기했다.

한 해동안 나는 같은 게임사에서 하나의 게임을 계속 맡아 기획일을 담당하고 있었고 기획일이라고 하기엔 애매한 것들도 마다하지 않고 열심히 해왔다. 덕분에 담당하는 게임의 매출도 많이 올랐고 하고 싶었던 신규 컨텐츠도 진행을 하고 있다. 솔직히 말해서 신난다. 물론 회사고 사람들과 마주치는 곳이다보니 널널한 성격에도 트러블은 생기는 법이고, 내 성별이 흠이 되어 웃지 못할 사건을 만들기도 했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 나는 결혼할 생각이 전혀 없다. 아직 하고 싶은 일도 많고 해야할 일도 많기 때문이다. 제발 새해에는 부모님도 안 하는 결혼 소리를 직장 상사에게 듣는 일은 없었으면 한다.

하고 싶은 일이 많은 사람이라서 올해도 나는 목표도 참 많았다. 다섯 개의 목표 중에서 연봉 협상은 마음에 쏙 들지는 않지만 나름 잘된 편이고, 정보처리기능사 자격증을 따는 것에도 성공했다. 물론 그 외는 결국 마무리를 짓지 못했다. 포트폴리오 같은 경우는 진짜 현업하면서 정리하는게 쉽지 않은 것 같다. 블로그 포스팅 이사는 아직 식음 카테고리는 한참 남아있고, 더불어 2018년도 포스팅도 정리하지 못했다. 올해 마치지 못한 과업을 이어 내년에는 2018년도와 2019년도의 포스팅을 떠안아야 한다.


■ 2020년도 핵심 목표 ■

1. 정보처리산업기사 자격증 따기
-> 정보처리기능사 자격증을 땄고 확인해보니 '정보처리기사'까지 딸 수 있는 자격이 된다.
    바로 정보처리기사에 도전해도 되지만 순서대로 밟고 올라가고 싶은 욕심이 있다.

카페 - 키친테이블노블

2012년 07월 31일.

부산대 근처, 카페 키친테이블노블에 다녀왔습니다. 자유로운 영혼의 고양이와 개들이 있는, 고양이 카페는 아니지만 고양이는 있습니다의 느낌인 카페입니다. 1층은 냉방, 2층은 송풍 느낌으로 1층이 더 시원합니다. 보통 개인플레이하는 손님들이 많이 있었으며 와서 친구들과 수다를 떠는 그런 분위기의 카페는 아닌듯 했습니다.

고양이가 있다보니 쇼파의 스펀지 부분이 난도질당해 있었고 방석이 동물 털 주의보 상태였지만. 조용하고 시원하고 한적하고 좋네요. 앉아서 차 한잔 시켜놓고 그림이나 그리고 있기 딱 좋은 곳이에요. 음료 가격대는 착하지는 않지만, 뭐 그렇게 비싸지도 않습니다. 살인적이지는 않다는 얘기예요.


밀크아이스와 레모네이드 주문했어요. 주인님이 쿨시크합니다.


앉아있는데 옆에 와서 앉아주시는 고냥마마. 밖에 외출하셨다가 문 열리자 들어오시더군요. 자유로운 영혼.



개는 두마리인데, 저쪽에도 자유로운 영혼. 입구가 열리기를 기다렸다가 들락날락 합니다. 애들 목걸이가 없어서 그건 좀 불안하겠지만, 뭐 주인맘이겠죠.


저희가 간 날을 마지막으로 카페 리모델링에 들어간다더군요. 리모델링 전 다녀올 수 있어서 다행이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