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2020년 계획 및 목표

2019년을 떠나보내며 쓰는 2020년도 한 해 목표

2019년도 이제 5일도 채 남지 않았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구글 블로그로의 포스팅 이전이 다 되지 않은 탓에 아직도 2019년은 커녕 2018년도 사진들도 제대로 포스팅되지 못하고 있다. 필요한 것 외에는 오래 기억하지 못하는 습관을 보완하기 위해 작성하는 블로그인데, 이렇게 되니 정작 너무나 밀려버려서 과연 2020년도 초반에 다 정리를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된다. 솔직히 '게임' 쪽 포스팅은 거의 포기했다.

한 해동안 나는 같은 게임사에서 하나의 게임을 계속 맡아 기획일을 담당하고 있었고 기획일이라고 하기엔 애매한 것들도 마다하지 않고 열심히 해왔다. 덕분에 담당하는 게임의 매출도 많이 올랐고 하고 싶었던 신규 컨텐츠도 진행을 하고 있다. 솔직히 말해서 신난다. 물론 회사고 사람들과 마주치는 곳이다보니 널널한 성격에도 트러블은 생기는 법이고, 내 성별이 흠이 되어 웃지 못할 사건을 만들기도 했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 나는 결혼할 생각이 전혀 없다. 아직 하고 싶은 일도 많고 해야할 일도 많기 때문이다. 제발 새해에는 부모님도 안 하는 결혼 소리를 직장 상사에게 듣는 일은 없었으면 한다.

하고 싶은 일이 많은 사람이라서 올해도 나는 목표도 참 많았다. 다섯 개의 목표 중에서 연봉 협상은 마음에 쏙 들지는 않지만 나름 잘된 편이고, 정보처리기능사 자격증을 따는 것에도 성공했다. 물론 그 외는 결국 마무리를 짓지 못했다. 포트폴리오 같은 경우는 진짜 현업하면서 정리하는게 쉽지 않은 것 같다. 블로그 포스팅 이사는 아직 식음 카테고리는 한참 남아있고, 더불어 2018년도 포스팅도 정리하지 못했다. 올해 마치지 못한 과업을 이어 내년에는 2018년도와 2019년도의 포스팅을 떠안아야 한다.


■ 2020년도 핵심 목표 ■

1. 정보처리산업기사 자격증 따기
-> 정보처리기능사 자격증을 땄고 확인해보니 '정보처리기사'까지 딸 수 있는 자격이 된다.
    바로 정보처리기사에 도전해도 되지만 순서대로 밟고 올라가고 싶은 욕심이 있다.

메뉴 치즈돈까스+족발+양배추샐러드+고추무침



2012년 07월 28일.

28일은 롯데마트 델리류로 해결!

치즈돈까스와 족발.
양배추 샐러드 추가했고, 드레싱은 마요네즈+케찹의 고전적인 맛.(오리가 좋아합니다)
깻잎도 씻어 놓고 느끼함을 절충하기 위한 아삭고추 무침(쌈장+참기름에 깍둑 썬 아삭고추를 무치면 됩니다). 돈까스소스에 마요네즈+케찹+갈은 깨

배터지게 먹었네요...

리빙 포인트 : 시원한 맥주를 마시고 싶으면 얼음을 넣어 마시면 된다.
얼음이 걸리적거리면 빨대로 빨아 마시면 된다. ㅇㅅ< b

댓글